MBC에서 우리 집 ‘맞춤형 광고’ 나온다

MBC가 이달부터 지상파 방송사 가운데 최초로 가구별 맞춤형 광고인 ‘어드레서블TV’(Adrressable TV) 광고에 나선다. 기존 방송 광고의 가치가 하락하는 현실에서 타깃팅 광고로 활로를 찾는다는 취지다.어드레서블TV 광고는 IPTV 시청자 대상의 타깃팅 광고를 말한다. 셋톱박스로 수집한 시청 기록 등을 활용해 방송을 시청하는 가구의 특성과 관심사에 따라서 서로 다른 광고를 보여주는 방식이다.지난해 11월 IPTV 3사(KT·SKB·LG유플러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와 어드레서블TV 광고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