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드라마 불법으로 다운로드 받은 건수 7억이라니

KBS가 불법 서비스 앱을 통해 콘텐츠를 유통시킨 중국 업체로부터 배상을 받는다.KBS는 해당 앱을 조사해 KBS 드라마 ‘비밀의 남자’와 ‘여름아 부탁해’를 비롯해 한류 콘텐츠가 7억회 이상 다운로드된 사실을 확인했다. KBS는 16일 해당 앱과 관련 업체의 KBS 콘텐츠 무단 사용을 중지시키고 그간 불법적으로 이뤄진 콘텐츠 사용 대가를 배상 받기로 했다고 밝혔다.그간 국내 방송계에서는 중국 및 동남아시아권에서의 한국 콘텐츠 불법 유통에 적극 대응해야 한다고 촉구해왔다. 2016년 중국에서 정부의 ‘한한령’(한류 제한령)으로 한국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