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분기 매출 발표 KT “우영우 콘텐츠로 브랜드 인지도 상승”

KT가 2분기 매출을 발표한 가운데,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등 오리지널 콘텐츠를 통해 브랜드 인지도가 높아지고, 기업간 거래(B2B) 수주액이 크게 올라 상반기 매출 최대 실적을 올렸다고 밝혔다.KT는 10일 올해 2분기 매출이 6조 3122억원, 영업이익은 4592억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7% 증가했고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은 3.5% 감소했다. 상반기 연결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4% 늘어난 12조 5899억원, 영업이익은 1조 858억원을 기록하면서 상반기 기준 연결 매출은 역대 최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