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사건 허위주장 유튜버, 소송에도 계속 ‘도발’

SBS와 SBS 기자가 한강 대학생 사망 사건에 대해 SBS가 청탁을 받고 방송을 한 것처럼 주장한 유튜버를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섰다. 해당 유튜버는 다른 채널을 통해 SBS를 비난하는 콘텐츠를 연일 올리고 있다.발단은 유튜브 채널 ‘직끔TV’가 지난달 31일 올린 유튜브 영상이다. 이 영상은 가상의 대화 형식을 통해 고 손정민씨의 친구 A씨의 변호를 맡은 법무법인 원앤파트너스 정병원 대표 변호사가 SBS의 정아무개 기자에게 청탁을 해 호의적인 방송을 제작하게 했다는 식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은 두 인물이 닮았다며 친형제로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