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개인정보 유출, ‘손해배상’ 집단 소송한다

법무법인 지향이 페이스북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준비하고 있다. 해외에서 페이스북에 대한 소송이 이어지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법적 대응이 시작됐다.법무법인 지향은 진보네트워크센터와 함께 페이스북이 2012년 5월부터 2018년 6월까지 국내 이용자 330만명 이상의 개인정보를 외부 업체에 무단으로 제공한 데 대한 ‘개인정보 자기결정권 침해’ 손해배상 집단 소송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집단 소송은 소송 참가자들이 페이스북에 개인정보 무단 제공에 따른 위자료를 청구하는 방식이다.지난해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조사 결과 페이스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