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자회사, 온라인 이슈 대응 기자 ‘어벤져스’ 채용?

조선일보의 온라인 이슈 대응을 위한 자회사 ‘조선NS’(News Service) 출범이 다가오면서, 주요 매체에서 온라인 이슈에 강점을 보인 기자들이 이동하는 등 업계 관심이 모이고 있다.조선NS는 7월1일 전후로 출범한다. 조선NS는 지난해 3월 출범해 조선닷컴 페이지뷰에 상당한 역할을 해온 724팀 기능을 확대 개편하는 것으로, 조선일보 편집국에서 자회사로 가는 인원은 대표 1명이다.[관련 기사: 소문으로 떠돌던 조선일보 온라인 대응 자회사 설립]조선NS의 대표로는 조선일보 장상진 산업부 차장이 맡으며, 6월 말 조선일보 인사가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