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법조사처, 오징어게임 넷플릭스 겨냥 “제작자 보상 입법 검토해야”

‘오징어게임’ ‘지옥’ 등 한국에서 제작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콘텐츠의 세계적 흥행이 이어지면서, 글로벌 OTT가 한국에서 거둔 성과로 국내 콘텐츠 산업 성장에 기여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국회입법조사처에서도 이 같은 의견이 나와 향후 법제화 가능성에 관심이 모인다.넷플릭스 오리지널은 넷플릭스가 콘텐츠 제작자에게 제작비와 일정한 수익을 제공하고 부가 수익과 저작권을 가져가는 시스템이다. 저작권은 창작자가 갖는 것이 저작권법의 기본 원리이지만, 저작권법상 양도 규정에 근거해 ‘장래에 발생하는 저작재산권’과 그에 따른 수익이 넷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