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저널리즘? “가성비에 단기성과만”

“포털 뉴스, 트위터·페이스북을 통한 유통, 유튜브까지. 최근 10년 플랫폼의 변화는 레거시 미디어 콘텐츠 유통에 지대한 영향을 미쳤다. 페이스북 사용자 비중이 높았던 시기, 매체별로 SNS 전담 인력을 뒀지만 알고리즘이 바뀌면서 순식간에 영향력을 상실했다. 일부는 일자리를 잃었다. 유튜브 역시 초기에 실험적 콘텐츠들이 나왔지만 시간이 갈수록 ‘흥행공식’에 맞춘 적당한 퀄리티의 적당한 콘텐츠들이 대다수를 차지하게 됐다.”유튜브 저널리즘에 대한 한국일보 A 팀장의 분석이다. 2008년 유튜브가 한국에 론칭한 이후 수많은 언론사들이 ‘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