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문제 있는 콘텐츠 ‘공유 금지’ 기능 검토한다

유튜브가 허위정보 등 문제적 콘텐츠 유통을 방치한다는 비판이 이어지자 문제가 있는 콘텐츠의 ‘공유’르 금지하는 방안을 검토한다.닐 모한(Neal Mohan), 유튜브 제품 최고 책임자가 17일(현지시간) 유튜브 공식 블로그를 통해 “잘못된 정보를 담은 주장이 그 어느 때보다도 빠르게, 널리 퍼지고 있는 만큼 그 속도를 따라잡기 위해서는 접근 방식도 진화되어야 한다”며 “정책 위반 경계선상에 있는 콘텐츠가 유튜브 밖으로 확산되는 것을 막아야 하는 과제도 있다”고 밝혔다. 특히 ‘경계선 콘텐츠’ 추천 중단을 통해 문제가 있는 콘텐츠가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