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협회 “신문윤리위 제재 물로 보지마”

한국신문협회가 지난 16일 “한국신문윤리위원회가 신문윤리강령 위반 신문사에 대한 제재 강도를 높이고 있어 신문사들은 앞으로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국신문협회가 발행하는 신문협회보 16일자 1면 기사 제목은 ‘신문윤리위 제재 ‘물’로 보지마라’다. 한국신문윤리위원회는 한국신문협회·편집인협회·기자협회 등 언론 3단체가 1961년 설립한 언론자율심의기구다. 매달 한 차례 일간신문(온라인신문 포함)·뉴스통신 253개사의 기사와 광고가 신문윤리강령과 신문윤리실천요강을 준수하고 있는지 심의한다. 제재 수위는 주의, 경고, 공개경고, 정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