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원장, 구글에 “인앱결제 강제하면 법적 조치” 경고 

대한출판문화협회가 지난 8일 구글의 플레이스토어 인앱결제 정책이 전기통신사업법 위반행위라며 방송통신위원회에 신고했다. 2년 전 유튜브 프리미엄 서비스를 전기통신사업법 위반행위로 판단해 유튜브를 소유한 구글에 8억6700만 원의 과징금 부과와 업무절차 개선 등 시정명령을 결정한 뒤 구글과의 두 번째 격돌이 예상된다. 구글은 2020년 9월 ‘2022년 4월1일부터 구글 인앱결제 정책을 준수하지 않는 앱 개발사는 업데이트할 수 없으며, 6월1일까지 준수하지 않을 경우 앱을 삭제 조치하겠다’고 공지했다. 이에 2021년 8월 ‘구글갑질방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