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자회사 합병 YTN 첫번째 숙제는 색다른 ‘큐레이션 콘텐츠’

YTN이 자회사 YTN플러스와 합병하면서 YTN플러스가 전담했던 디지털콘텐츠 관련 기능이 본사로 합병했다. YTN 디지털센터는 기존의 뉴스콘텐츠 재가공 등 역할을 유지하는 한편, 조만간 새로운 뉴스큐레이션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YTN은 1일자로 YTN플러스와의 합병에 따른 기구 개편 및 인사발령을 단행했다. 이로써 YTN플러스의 총괄본부장 산하 조직이 YTN 디지털센터로 통합됐다.합병으로 인한 조직개편은 YTN플러스의 기능을 YTN디지털센터로 통합하는 형식이다. YTN플러스의 디지털에디터, 디지털전략팀, 디지털뉴스팀, 뉴스큐레이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확인


다른 기사